접속자 : 31 (회원 0)  전체순위 출근기록  오늘 118 어제 468 최대 928 전체 700,021  
중국조선족작가넷

  ● 延邊作家協會主瓣  

● 중국조선족문학포탈사이트

중국조선족작가넷 > 문단동태 > 문단뉴스 > 방황과 견지속에서 거목이 되다--"60년대생 중국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북경서 열려
  공지사항    협회소개    문학광장    문단동태    문화카페    작가/평론    습작원지    기업광장    문학상  
  중국조선족작가넷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문단뉴스
문학동태
응모소식
출간소식
추천도서
 문단뉴스 베스트 10
  방황과 견지속에서 거목이 되다--"60년대생 중국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북경서 열려
  글쓴이 : 작가협회     날짜 : 18-06-25 09:40     조회 : 610    
  트랙백 주소 : http://www.cxzzj.org.cn/bbs/tb.php/03_1/744


방황과 견지속에서 거목이 되다--"60년대생 중국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북경서 열려


原创: 김정익  中国朝鲜语广播CNR   2 0 1 8 - 0 6 - 2 4



    중앙민족대학 조선언어문학학부와 연변작가협회가 주최한 “60년대생 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가 2 0 1 8 년 6월 23일 북경에 자리한 현대문학관에서 개최되였다.


    1960년대에 태여난 작가와 그들의 작품을 연구하고 60년대 작가의 가치를 조명하기 위해 진행된 이번 연구토론회는 중국작가협회 지디마자 부주석, 중앙민족대학 당위원회 상무위원이며 부교장인 석아주, “민족문학”잡지 석일녕 주필, 중국소수민족작가협회 조안표 비서장, 문예보 소수민족문화판 명강 부주임, 연변조선족자치주 당위원회 선전부 형계파 상무부부장, 연변조선족자치주 당위원회 선전부 문화처 서춘매 처장, 연변작가협회 최국철 주석, 연변작가협회 정봉숙 부주석, 중앙민족대학 조문학부 리정해 당지부서기 등 관계자들과 작가, 평론가, 언론매체인, 학생들이 참가했다.


연변작가협회 정봉숙 부주석


    연변작가협회 정봉숙 부주석은 개막사에서 자리를 빛내준 모든 지도자와 래빈, 또 조선족 문학의 발전을 위해 여직껏 지지를 아끼지 않은 중국작가협회, 중앙민족대학, 연변조선족자치주 등 기관, 단체, 작가, 평론가들에게 연변작가협회를 대표해 진심으로 되는 사의를 표했다.


중앙민족대학 당위원회 상무위원이며 부교장인 석아주



중국작가협회 지디마자 부주석


    중국작가협회 지디마자 부주석은 특수한 의의를 가진 '60년 이후 세대 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가 성황리에 개최된데 대해 축하를 표하고 이번 연구토론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진력한 각측에 사의를 표했다. 지디마자 부주석은 전국적으로 습근평 새 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사상을 학습하고, 19차 당대회 정신을 관철하는 대배경하에 진행된 이번 연구토론회는 습근평 동지의 지도사상을 문학 창작과 실천에 결부시키고, 적극 관철하는데 중요한 작용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디마자 부주석은 조선족을 포함한 소수민족문단이나 전국적인 범위에서 볼때 60년대에 출생한 작가들은 현재 문단의 중견으로 성장했고 사회를 반영하고 민족의 력사를 기록한 이들의 작품을 연구하는 것은 조선족 문학, 나아가 중국소수민족 문학의 번영과 발전에 큰 의의를 가지게 될 것이라며 연구토론회의 개최에 큰 환영을 표했다.


“민족문학”잡지 석일녕 주필



중국소수민족작가협회 조안표 비서장



연변조선족자치주 당위원회 선전부 형계파상무부부장



중국사회과학원 장춘식 연구원


    이날 중국사회과학원 장춘식 연구원은 “60년대생 조선족 작가군의 부침과 견지(朝鲜族60后作家群的沉浮与坚守)”라는 제목으로 조선족 문학의 발전 로정과 60년대 주요 작가, 작품들을 소개했고 ‘방황’과 ‘견지’ 속에서 이루어진 성장과 발전을 조명했으며 차세대 작가 양성에 관해 큰 관심과 우려를 보였다.


조선족 원로급 평론가 김룡운


    조선족 원로급 평론가인 김룡운 선생은 “최국철소설의 언어에 대한 미학적 고찰”이란 평론을 발표하여 최국철 작가의 ‘간도전설’이란 작품을 중심으로 그의 소설언어의 미학적 특징에 대해 분석했다.


중앙민족대학 김현철 교수


    중앙민족대학 김현철 교수는 ‘최국철의 장편《광복의 후예들》에 대한 약간의 고찰’이란 론문을 발표해 작품에서 나타난 일부 특징적 서사들에 대해 분석하고 “문학적, 문화적, 언어적 측면을 포함한 여러 시각으로 충분히 연구가치가 있는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연변대학 리광일 교수


    연변대학 리광일 교수는 “김혁 소설세계의 통시적 연구”라는 론문을 통해 김혁 작가의 문학창작 궤적을 살펴보고 “조선족의 영욕의 력사를 거대한 스케일로 보여주는 대하소설같은 큰 작품이 나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앙민족대학 최학송 교수


    중앙민족대학 최학송 교수는 “김혁 소설집《피안교》 연구”라는 론문을 통해 김혁 작가는 조선족들이 개혁개방 이후 도시화, 산업화 진척과 더불어 “토지로부터 리탈된 삶을 살기 시작”하며 새로운 삶에 적응하지 못해 산생된 일련의 문제들을 《피안교》라는 작품에서 문학적으로 형상화하고 또 나름대로 대안을 찾기위해 노력한 흔적이 보인다며 높이 평가했다.


북경제2외국어대학 김영옥 교수



중국인민대학 김해응 교수


    북경제2외국어대학 김영옥 교수는 “김영건의 문학세계”라는 제목으로 시인 김영건의 문학창작에 대해 분석했고 중국인민대학 김해응 교수는 조광명의 시집 ‘좌선, 어느 30대의 아침’을 중심으로  조광명의 시적 자아의 내면 세계에 대해 분석했다.


연변대학 우상렬 교수


    연변대학 우상렬 교수는 “80, 90년대 찍고 박고 새 천년으로 - 박장길의 시세계”라는 개성적인 론문을 통해 ‘60후 문학’은 무엇인가? 어떤 의의를 가지는가? 등 의문을 가지고 박장길 시인의 시세계에 대한 분석을 통해 ‘60후 문학’에 의미를 부여하는 중요성을 론술했다.


우리민족 저명한 작가이며 연변작가협회 주석인 최국철



작가 김혁



작가 박장길



작가 조광명


    연구토론회에 이어 최국철, 김혁, 박장길, 조광명 등 작가들의 창작담과 참가자들의 열띤 토론도 진행되였다. 문학 창작과 평론, 리론연구의 탈리, 문학창착에 대한 집착과 사명감, 산재지역과 집거구의 문학창작, 조선족 문학과 중국 주류문학사이의 련계 등 문제를 둘러싸고 치렬한 토론도 진행되였다.



중앙민족대학 오상순 교수


    중앙민족대학 오상순 교수는 페회사에서 조명이 가장 필요한 60년대생 작가를 위한 이번 연구토론회는 아주 의의가 깊다며 이번 행사를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은 모든 분들, 그리고 우리민족문학을 사랑하고 지지해주는 모든 분들, 무엇보다도 우리민족문학을 빛내주신 모든 작가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의 조직자인 중앙민족대학 최학송 교수는 우리민족문단에서 중견으로 작용했지만 조명이 부족한 60년대생 작가들을 위한 학술회를 조직할 필요성을 느끼고 이번 행사를 조직하게 되였다며 향후 더욱 많은 우리민족문학인들이 배출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표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모든 문학인들의 소망처럼 더욱 많은 우리민족 문학인들이 나타나 중국, 나아가 전세계를 향해 빛을 뿌리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사진으로 보는 “60년대생 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






















게시물 704건
멀티미디어시대 조선족 소설문학의 출구는?
멀티미디어시대 조선족 소설문학의 출구는? 편집/기자: [ 김영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9-04 ]       2일, 연변작가협회가 주최하고 소설창작위원회가 주관한 문학세미나 및 문학답사 활동이 룡정시문체국에서 있었다.       세미나는 ‘멀티미디…
2018-09-05
연변작가협회 소설분과 문학세미나 개최 예정
연변작가협회 소설분과 문학세미나 개최 예정래원:연변일보 2018-08-30        연변작가협회 소설창작위원회에서는 분과활동의 일환으로 오는 9월 2일 '다매체시대 소설문학의 출구는?'이라는 명제의 문학세미나 및 문학답사 활동을 조직하게 된다.      해당 활동…
2018-09-05
“청도작가협회에 기대를 걸고 싶다”
“청도작가협회에 기대를 걸고 싶다”연변작가협회 상무부주석 정봉숙 청도작가들과 좌담,  연해지구 작가들에게 희망메시지 전달2 0 1 8 년 0 8 월 2 3 일    출처: 연변일보       “청도작가협회에 기대를 걸고 싶다. 희망과 에너지가 넘치는 단체로서 생산력도 뛰…
2018-08-23
허련순의 《사랑주의》개정판 출간
허련순의 《사랑주의》개정판 출간 편집/기자: [ 안상근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8-20]      소설가 허련순의 《사랑주의》 중국어판 개정판이 일전에 사회과학문헌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2014년 3월에 첫 출간을 한 이후 4년만에 개정판이…
2018-08-21
제5회 두만강국제청소년시화전 도문서 개막
제5회 두만강국제청소년시화전 도문서 개막 편집/기자: [ 김태국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8-19 ]       8월 17일 오전, 연변작가협회 아동문학창작위원회, 도문시관광국, 연변청소년문화진흥회에서 공동으로 주최하고 연변청소년문화진흥회 도문지회에서 운영하는 제5회 두만…
2018-08-21
신시대 녀성문학연구토론회 개최
신시대 녀성문학연구토론회 개최래원:연변일보 2 0 1 8- 0 8 - 0 8      녀성문인들의 문학적인 교감을 증진하고 향후 녀성문인들의 문학창작을 격려하기 위한 ‘신시대 녀성문학연구토론회’가 5일 연길에서 열렸다. 연변녀성문인협회에서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협회 회원과 녀성문학애호가 60여명이 …
2018-08-13
신시대 녀성문학연구토론회 개최
신시대 녀성문학연구토론회 개최래원:연변일보 2 0 1 8- 0 8 - 0 8      녀성문인들의 문학적인 교감을 증진하고 향후 녀성문인들의 문학창작을 격려하기 위한 ‘신시대 녀성문학연구토론회’가 5일 연길에서 열렸다. 연변녀성문인협회에서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협회 회원과 녀성문학애호가 60여명이 …
2018-08-13
全国多民族作家走进延边
全国多民族作家走进延边来源:文艺报 | 陈泽宇  2 0 1 8 年 0 7 月 3 0 日      7月19日至23日,由民族文学杂志社、延边朝鲜族自治州作协联合主办的“全国多民族作家走进延边&…
2018-08-01
청소년 ‘문학과 글짓기 캠프’ 열려
청소년 ‘문학과 글짓기 캠프’ 열려40여명 학생 참가래원:연변일보  2 0 1 8- 0 7 - 1 0       주당위 선전부에서 주최하고 연변작가협회와 주교육국에서 주관한 ‘문학과 글짓기 캠프’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2박3일간 주내에서 진행됐다.      ‘문학과 글짓…
2018-07-10
  
김응준의 시집 《그리움은 깊은 우물》
김응준의 시집 《그리움은 깊은 우물》래원:연변일보  2 0 1 8 - 0 6 - 2 2       일전 김응준의 스물세번째 시집 《그리움은 깊은 우물》이 민족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시집은 시의 내용에 따라 대체로  제1부 련정편, 제2부 겨레편, 제3부 향토편, …
2018-06-25
방황과 견지속에서 거목이 되다--"60년대생 중국조선족 작가 작…
방황과 견지속에서 거목이 되다--"60년대생 중국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북경서 열려原创: 김정익  中国朝鲜语广播CNR   2 0 1 8 - 0 6 - 2 4    중앙민족대학 조선언어문학학부와 연변작가협회가 주최한 “60년대생 조선족 작가 작품 연구토론회”가 …
2018-06-25
  
“朝鲜族60后作家作品研讨会”在京…
“朝鲜族60后作家作品研讨会”在京举行来源:中国作家网 | 陈泽宇  2 0 1 8 年 0 6 月 2 4 日      6月23日,由中央民族大学朝鲜语言文学系、延边作家协会主办的“朝鲜…
2018-06-25
“60후” 문단중견들, 새시대 새출발…조선족 “60후” 작가 작…
      6월 23일, 중앙민족대학 조문학부와 연변작가협회에서 공동으로 주최한 조선족 “60후” 작가 작품 세미나가 북경 중국현대문학관에서 개최됐다.“60후” 문단중견들, 새시대 새출발…조선족 “60후” 작가 작품 세미나 개최(朝鲜族60后作家作品研讨会)김향덕&nb…
2018-06-25
  
연변작가협회 캠퍼스에 희망의 씨앗 뿌려
연변작가협회 캠퍼스에 희망의 씨앗 뿌려연변방송 허복순  朝鲜语新闻综合广播  2 0 1 8-6-1 4      13일 오전, 연변작가협회에서 주최한 조선족문학창작인재양성기지 현판식이 연변대학사범분원에서 진행되였다. 연변의 저명한 원로 작가들과 주 작가협…
2018-06-15
  
연변, 엄마랑 함께 하는 독후감쓰기로 독서향기 짙다
연변, 엄마랑 함께 하는 독후감쓰기로 독서향기 짙다 편집/기자: [ 김태국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 0 1 8-0 6-1 1]       연변독서절 조직위원회가 주관하고 연변작가협회, 연변독서협회, 연변조선문독서사협회, 연변청소년문화진흥회, 연변자선총회가 공동 주최한 ‘제13회 엄마…
2018-06-13
12345678910 

Copyright © 2009 延邊作家協會 all rights reserved

地址: 吉林省延吉市公園路000號 郵編: 133000 吉ICP備1200596號
Tel: 0433-2000000